경산시, 역대 명예하양읍장들의 경륜과 지혜를 듣는 자리 마련

명예읍장의 풍부한 사회경험과 다양한 노하우를 읍정에 적극 반영

남궁영기 기자 | 입력 : 2021/06/16 [17:30]

경산시, 역대 명예하양읍장들의 경륜과 지혜를 듣는 자리 마련


[문화매일=남궁영기 기자] 하양읍(읍장 김흥수)는 16일 그간 위촉된 4명의 명예읍장과 박해진 이장협의회장 등 10여명을 초청해, 하양읍행정복지센터 2층 회의실에서 ‘역대 명예하양읍장 간담회’를 가졌다.

이번 간담회에 참석한 역대 명예읍장은 송종영(1대), 사공 득(2대), 이상덕(3대)로 코로나시국에 맞게 사회적 거리두기를 바탕으로 진행했으며, 지역 발전방향을 모색하고 지역현안에 대한 의견을 청취하기 위해 마련된 자리로, 읍정 주요현안에 대한 브리핑과 함께 시정발전에 대해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또한, 하양읍 2층 회의실에 역대 명예읍장 사진을 게첨하고 코로나19로 인해 연일 이어지는 격무로 고생하는 하양읍 전 직원들에게 격려의 인사말을 전하였다.

정재구 현 명예하양읍장은 “이번 명예읍장 간담회를 통해 역대 명예읍장들을 만나 뵙고 하양에 대해서 더 자세히 알 수 있는 시간이었고, 살기 좋은 하양을 만들기 위해 아낌없이 노력하겠으며, 앞으로 주민과의 소통으로 주민과 행정기관 사이의 가교 역할과 지역발전의 조력자로서 충실히 노력 하겠다”라고 말했다.

김흥수 하양읍장은 ”지역의 현안들을 해소하고 하양읍의 발전을 위해서는 명예읍장님의 경륜과 지혜가 필요하므로, 앞으로도 자주 간담회를 통해 행정의 자문을 구하고 주민과 소통하고 공감하는 하양읍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경산시 출향인 명예 읍·면·동장 제도’는 사회 각계각층에서 활동하고 있는 출향인들이 출신 지역과의 지속적인 교류와 시정참여를 바탕으로 지역사회 발전 후견과 주민·시정 간의 가교 역할을 담당하며, 2013년부터 지역 내 읍·면·동을 대표하는 15명을 위촉해 운영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