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시 박승원 시장, "마을공동체 살아있는 마을 만든다"

전순희 기자 | 입력 : 2021/06/16 [10:10]

 

광명시는 6월 15일 광명극장에서 ‘광명자치대학 제2기 입학식’을 열었다


[문화매일=전순희 기자] 광명시는 15일 광명극장에서 ‘광명자치대학 제2기 입학식’을 열고 각 학과별 교육과정을 시작했다.

이 날 입학식에는 박승원 광명시장, 박성민 광명시의회 의장, 광명자치대학 학생 등이 참석했다.

광명자치대학은 이웃과 함께 협동하고 동네의 문제를 해결하는 시민전문가 양성과정으로, 시민이 평생학습을 통해 마을에 더 가까이 다가가 지역 활동 전문가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자치분권학과, 마을공동체학과, 사회적경제학과, 기후에너지학과, 반려동물학과(신설) 5개학과에 66명이 입학했다.

광명자치대학은 각 전공 분야의 기초와 심화, 권역별 마을활동 실천과제를 내용으로 3학기제(교양필수‧전공필수‧융합심화과정)로 나누어 20주(매주 수요일 저녁 7시) 동안 운영될 계획이다.

박승원 시장은 “주민 스스로 자기의 권한을 행사할 수 있는 힘을 기르고 그 힘을 모아야 도시가 성장하고 주민이 성장한다”며 “동네의 복지, 환경문제 등을 주민들이 모여 이야기 할 수 있도록 마을공동체를 회복하고, 마을공동체가 살아있는 동네를 만드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이어 “‘우리 동네를 더 살기 좋은 곳으로 바꿔보자’는 생각으로 그 중심에 설 마을 리더를 양성하고자 자치대학을 만들었다. 마을의 변화를 이끌어갈 중심에 여러분들이 함께 해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자치분권학과는 ‘자치분권 2.0시대 우리의 참여로 변화되는 광명! 자치하는 광명리더로 성장하기’, ▲마을공동체학과는 ‘나와 사회를 연결하는 공동체 활동가, 마을의 참여정책을 연결하는 마을 활동가, 지역문제 해결과정의 리더로 성장하기’, ▲사회적경제학과는 ‘함께 잘 살기 위한 사회적경제를 알아보고, 광명시가 사회적경제 활성화 도시로 거듭나기 위한 리더로 성장하기’, ▲기후에너지학과는 ‘광명시의 기후위기 대응을 이끄는 활동리더, 마을에서 에너지전환활동을 만들고 제안하는 활동리더로 성장하기’, ▲반려동물학과(신설)는 ‘동물이 안전(행복)해야 사람도 안전(행복)하다는 가치에 따라 비인간 동물의 문제와 인간의 삶을 끊임없이 연결하여 해결하는 활동리더로 성장하기’이라는 학과 이념을 갖고 교육 과정을 운영한다.

이 날 입학식은 480석 규모 공연장에서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방역수칙과 열화상 카메라를 이용한 체온 측정 등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철저히 지키며 진행됐다.

한편 광명시는 지난해 자치분권학과, 마을공동체학과, 사회적경제학과, 도시재생학과, 기후에너지학과 총 5개 학과를 운영해 93명의 졸업생을 배출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