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제 성산전망대 통신기지국 철거 본격화

김현태 기자 | 입력 : 2021/02/03 [09:38]

김제시청


[문화매일=김현태 기자] 김제시 교동 소재 성산공원내 성산전망대 통신 기지국이 마침내 없어질 것으로 보인다.

김제시는 오랫동안 도심공원 미관과 어울리지 않는 철제 구조물인 성산전망대 통신 기지국 철거를 위해 해당 통신사와 지속적으로 협의 노력해 온 결과 마침내 그 결실을 맺었다고 밝혔다.

성산전망대는 1995년부터 시작해 1996년에 준공된 지하1층 지상3층 높이 약 22미터의 규모로 건축 당시 김제시는 구)한국이동통신과 협약을 맺고 총 사업비 862백만원 중 500백만원의 사업비를 조달 받으면서 통신사 측에 기지국 등 사용권을 부여해 현재까지 존치되어 왔다.

김제시 관계자는 도심을 대표하는 성산공원의 경관향상 등을 위해 2008년부터 통신사측과 협의를 추진, 현재 마무리 단계로 금년 내 철거 예정이며 오랜기간 진통 끝에 대승적 결단으로 철거계획에 협조해 준 통신사측에 감사를 전한다고 하면서 이를 계기로 역사와 문화가 깃든 성산공원이 명소로 시민들에게 제공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